2018/05/08 13:51

always, all ways


            마음 맡에 맡겨둔 그대 낱말들은
            저 시간 어느 편에 보내려 하오

            우리의 이름으로 남은 따뜻한 눈빛들은
            내 삶의 호흡으로 추억해가겠소

            부디,
            조금 더 행복하시오